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나에게 선물한 봄


나에게 선물한 봄

<마이힐라 등저> 저 | 유페이퍼

출간일
2021-05-26
파일형태
ePub
용량
29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블로그에서 만난 15명의 글벗들이 사랑하고 감사하기 좋은 계절 봄날, 타인에게 관대했던 시간을 나에게 돌려 봄을 선물한 기록의 흔적.
같은 주제로 각자의 봄을 이야기한 시간을 통해 잊혔던 나를 기억하고 미래의 나에게 오늘의 나를 전해본다.
잘 살아내고 있는 나를 소중하게 안아 주며 감사함을 전한다.

목차

프롤로그
단미글작가
지나간 봄, 다가올 봄의 내 모습
오래전 사진에서 나의 봄날을 만나다
연분홍 산철쭉이 지기 전에
오늘은 날 사랑해, Love Today
그때는 소풍이 싫었지만, 그리움은 남아
그대, 평생 친구가 되어줄 게
학창 시절을 만들어준 언니, 고마워
봄이 말했다, 봄은 또 온다고
계단 중간쯤 서 있는 너에게
봄이 좋아져서 다행이야
에필로그
밍그레
번역가가 번역가답게 글쓰기
봄의 기억과 추억 사이
5년의 장거리 연애를 끝낸 구남친과
찰나의 순간에 가장 아름다웠던 벚꽃
사고뭉치 미어캣의 호기심
위키드 앓이를 불러온 봄 소풍
밥에 진심이다
나랑 오로라 보러 가지 않을래
10년 뒤에 열어 봐
에필로그
마이힐라
봄의 기억과 추억 사이
미래의 나에게 건네는 위로와 용기
서툰 소풍도 시간이 지나니 추억이 된다
너는 전생에 엄마에게 얼마나 많은 신세를 졌길래
새로운 세상을 연결해 준 나만의 공간
오늘이 내 인생 최고의 봄날
에필로그
별빛서가
무엇이든 써야, 내가 살아있는 것 같았다
봄! 새초롬하게도
희망으로 설렜던 그 봄날, 네가 그립다
'네불라', 내 마음에 핀 아지랑이
그가 나에게 건넨 건 ‘봄’이었다
랜선을 타고 내 삶에 스며든 '벗'
얄미운 라면 맛을 선물해준 너
야구장의 봄, 진한 함성이 그립다
난 무엇에 설레는가? 버킷리스트 만들기
시간과 나란히, 함께 걸을 수 있길
에필로그
봄비치라
삶의 무게가 숨통을 조여올 때
서당골길 대추 재에 다시 내린 봄
천장에 매달린 까치
추억의 발자국 따라 떠나는 경주의 봄
선물 같은 친구
스승과 제자
아름다운 형제별이 내게로 내려와
갈망이 턱 끝까지 차오르면
바람과 함께 사라져라
통째로 차지한 공간 속에서
에필로그
박애리 (이백십)
어느 봄밤, 잃어버린 지갑 대신
딸 부잣집 셋째 딸 태어나던 날
정말 이상한 사람이야!
김밥 싸는 게 제일 어려운 나, 비정상인가요?
난 널 믿었던 만큼 내 친구도 믿었기에
새벽에 손에 박힌 가시를 빼다가
누구에게나 감추고 싶은 비밀은 있다
오늘도 여전히 유치하고 부끄러운 제자리걸음 중
우리가 남자, 여자 화장실을 따로 만들기까지
지금 그곳의 봄은 무슨 색일까
에필로그
새벽창가
프롤로그 : 나에게 글쓰기는?
그날, 윤중로에서
살벌하기 그지없었던 꽃게 나들이
니들에게 봄날을 돌려주마
학창 시절 마지막 도시락 속 엄마의 편지
그 시절 나를 좋아해 줬던 남학생들에게
칠순 우리 엄마는 야구선수
못생긴 딸이 꽃미남 아빠에게
나의 버킷리스트 ? ET 집에 놀러 가기
봄날'이' 가는 게 아니라 봄날'은' 간다
에필로그
스토리텔러레이첼
프롤로그
봄그대, 기억과 추억사이
착하고 아름다운 것들 (핸드폰 사진첩)
떠난다는 것에 대하여 (광야에서의 새벽)
허기는 열정으로 채웠다 (봄소풍과 김밥)
기다려줘 친구야 (이제서야 부르는 이름)
선생님 그땐 몰랐어요 (전하지 못한 말, 고맙습니다)
글쓰기는 노래를 부르듯이 춤을 추듯이 (내 버킷리스는 현재 진행형)
당연하지 않은 사이 (My Kia Soul Mate)
활짝 핀 봄처럼 (글이 있는 인생)
에필로그
아는이모
너의 봄의 기억을 다시 찾아 줄게
나의 위로가 되어주었던 그때의 봄 그리고 밤
마냥 미안한 프라하의 봄
눈치 보지 말고 행복해도 돼
두 배로 행복했다 믿고 싶은 너의 봄 소풍
나에게도 보여주지 그랬니?
정리할 수 없던 그 어떤 관계
나의 여생의 끝, 보헤미안
결국, 다시 돌아온 곳은
아직은 미완성인 나만의 그림선물
에필로그
인생초보김선생
나에게 봄은, 기억과 추억 사이
나만 없어 (핸드폰 사진 속)
봄이면 찾아가고픈 장소?
의리의 잡초
노년의 소풍
적당히 미지근한 친구 사이?
생애최초 나의 독무대 (선생님 감사합니다)
엄마도 귀한 딸 (외할머니, 부탁해요)
나만의 도토리 (비상금)
지난 봄과 이번 봄과 다음 봄
에필로그
Jina가다
나만의 사진들로 자서전을 만들어갑니다
나비처럼 꽃을 찾아서
이사는 새로운 여행이다
봄날은 간다
쌍둥이 맘, 다둥이 맘 모여라
봄날 대청소에도 아이들의 교복만은 남겨두세요
부를 수 있는 이름에 감사합니다
버킷리스트가 다시 필요한 이유
혼자만의 시간이 좋아졌다
내 이름을 사랑합니다
에필로그
홍석민 (알면서도)
봄꽃과 함께 나에게 물들었다
나와 내 카메라의 봄
엄마 그리고 나의 봄을 추억하는 장소
나의 목표점인 꿈과 나를 움직이게 만든 좌우명
내겐 항상 어려운 단어
지리만 좋아했던 멍청이 좋은 대학교 진학을 꿈꾸게 되다
내가 멋진 사람으로 행복할 수밖에 없는 이유-아빠, 엄마 그리고 반쪽님
어른이 지킴 장치
나도 모르는 사이 따뜻함에 꽃이 피었다
에필로그
꿈꾸는이모씨
오롯이 내가 되는 시간
어린 날의 아찔한 기억, 먼 훗날의 추억
벚꽃이 뭐길래
눈부시지만 촌스럽던 청춘(靑春)
이 봄날, 사랑이 빠질 수는 없지!
응답하세요, 1994 담임선생님!
사랑합니다
오빠, 이제는 아빠씨!
엄마도 즐거울 권리가 있다
에필로그
꿈똑똑
봄날에 찾아온 선물
너의 웃음이 계속되기를
짝사랑 국어 선생님
소풍엔 김밥
언니도 사람이었다
나랑 별 보러 갈 사람?
나만의 서재
에필로그
빠릿한달팽이
특별한 일 없이도 그냥 연락하는 친구
봄은 설레는 계절?
짧은 봄 같은 휴식
내가 자유로워진 순간
나를 세상으로 끌어내준 소풍
Hello, my friend!
C 선생님께
아빠, 미안해할 게 뭐 있어요
버킷 리스트 세 가지
새벽에 일어나기 쉬운 이유
에필로그
Copyright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