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

<제임스 P. 카스> 저/<노상미> 역 | 마인드빌딩

출간일
2021-11-04
파일형태
ePub
용량
32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인생에는 두 종류의 게임이 있다”
플레이와 가능성으로서 인생의 비전을 정의하다


“적어도 두 종류의 게임이 있다. 하나는 유한 게임, 다른 하나는 무한 게임이라 부를 수 있을 것이다.”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의 첫 문장이다. 유한 게임은 우리에게 친숙한 게임이다. 유한 게임 플레이어들은 승리하기 위해 게임을 하며, 유한 게임은 누군가 승리했을 때 비로소 끝이 난다. 하지만 무한 게임은 더욱 복잡하고 신비로운 형태를 띤다. 무한 게임 플레이어들의 목적은 승리가 아닌 ‘플레이의 지속’이다. 게임의 끝이 허용되지 않는 한 규칙과 경계는 바뀔 수 있고, 심지어 참가자들 또한 변화할 수 있다.

인생이라는 게임에 내던져진 플레이어로서 유한함 혹은 무한함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무한 게임은, 유한 게임을 하는 우리 삶의 방식에 어떤 영향을 미칠 것인가? 뉴욕대 종교학과 교수 제임스 P. 카스는 놀라운 관찰력과 통찰력으로 우리가 어디서, 어떻게, 왜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을 플레이하는지에 대해 우아하게 탐구한다.

유한 게임은 부와 지위, 힘과 명예를 부여하지만, 무한 게임은 그보다 훨씬 더 웅장한 ‘무한한 가능성’을 가져다준다. 지난 30여 년간 끊임없이 논증되며 그 명성을 이어 온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 속 이론은, 유한한 게임을 되풀이하는 우리에게 삶 전체를 새로이 바라볼 무한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저자소개

전 뉴욕대학교 종교사·종교문학 교수이자 뉴욕대학교 종교연구소 소장. 종교학자이지만 무신론자인 그는, 30년간 교수로 재직하며 ‘우수 교사상(Great Teacher Award)’을 비롯해 다수의 강의상을 받았다.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은 종교를 넘어 인생이라는 게임에 대한 형이상학적인 고찰을 담은 책이다. 33년 전 출간된 책이지만, 다니엘 핑크가 《드라이브》에서 이 책을 필독서로 추천하는 등 현재도 꾸준히 진가를 인정받고 있다. 또한 《나는 왜 이 일을 하는가》, 《리더는 마지막에 먹는다》 저자이자 5,500만 회가 넘는 조회수로 ‘가장 많이 본 TED 강연’ 4위의 주인공이기도 한 사이먼 사이넥은,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에서 영감을 얻어 2019년 《무한 게임(The Infinite Game)》이라는 신작을 출간했다. 제목부터 카스 교수의 원작을 오마주한 이 책에서 그는 비즈니스에 어떤 결승선이나 종료 휘슬이 존재한다고 생각하는 것은 우리가 그 본질을 오해하고 착각하기 때문이라고 일갈하는 동시에, 비즈니스 리더와 플레이어 들이 승패와 규칙에 대한 집착을 넘어 ‘무한의 사고방식(Infinite Mindset)’을 채택해야 하는 이유를 역설했다. 이후 카스 교수를 ‘마스터’라 칭송하면서 자신이 운영하는 팟캐스트 ‘한 줌의 긍정(A Bit of Optimism)’에 초청하여,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에 담긴 사상과 철학이 본인의 인생과 커리어에 거대한 영향을 미쳤음을 고백하기도 했다. 카스 교수가 2020년 9월 세상을 떠나기 불과 몇 달 전의 일이었다.
세상에 수많은 종류의 게임이 존재하는 가운데 절대 끝나지 않는 게임, 즉 ‘인생(무한 게임)’의 특별함과 고유한 속성을 밝히며, 종교, 철학, 역사, 정신 분석, 스포츠 등 다양한 맥락과 관점에서 인생이라는 게임에 대해 고찰한 《유한 게임과 무한 게임》은, 유한한 게임을 되풀이하는 우리에게 삶 전체를 새로이 바라볼 무한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목차

1장 적어도 두 종류의 게임이 있다
2장 누구도 혼자서 게임을 할 수는 없다
3장 나는 나 자신의 천재다
4장 유한 게임은 하나의 세계 안에서 생겨난다
5장 자연은 말할 수 없는 것들의 영역이다
6장 우리는 사회적 이유로 자연을 통제한다
7장 신화는 설명을 유발하지만, 그 어떤 설명도 받아들이지 않는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