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인간 이하


인간 이하

<데이비드 리빙스턴 스미스> 저/<김재경>,<장영재> 역 | 웨일북

출간일
2023-01-02
파일형태
ePub
용량
37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 10년 만에 국내 최초 번역 출간
-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애니스필드 울프북〉 수상작
- 최초로 비인간화를 정의한 단 한 권의 책

‘왜 우리는 인간을 인간으로 보지 못하는가’
유감스럽고도 강력한 인간 본성의 마지막 이야기!

“모든 비극은 인간은 선하다는 착각에서 시작되었다”


10년 만에 국내에서 최초로 번역된 『인간 이하』는 ‘과연 인간은 선한 존재인가’라는 인류 역사상 풀리지 않는 화두를 던지며 세계의 많은 독자와 학자들에게 뜨거운 논쟁거리가 되어 왔다. 세계적인 철학자이자 심리학자인 저자는 우리가 왜 인간을 인간으로 취급하지 않는지에 대해 수십 년간 연구하며, 전 세계 학자들이 외면하고자 했던 비인간화에 대한 거의 모든 역사를 집대성했다.

우리가 인간을 개나 닭처럼 짐승으로 표현하거나 벌레로 취급하는 것은 유구한 과거에서부터 내려온 인간 본성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홀로코스트, 식민지 전쟁, 노예제도 같은 잔혹 행위를 저질러온 인간의 역사는 반박할 수 없는 근거를 제시하며 이를 뒷받침한다. 이 책은 인류애를 부르짖음에도 여전히 차별과 혐오를 거리낌 없이 저지르는 인간 본성에 대한 냉철한 분석을 담았다. 또한 역사, 진화심리학, 생물학, 인류학과 철학을 넘나들며 비인간화가 만연한 이유와 인간이 같은 인간을 비인간화하는 데에 그토록 집착하는 이유를 탐구하고 본성의 그림자를 드러내 인간을 온전히 직면할 수 있도록 돕는다.

지금까지 지체된 담론을 펼쳐야 할 때라고 주장하는 저자는 인간의 이런 행동이 생물학적 본성에 뿌리박혀 있지만 고정불변하지 않기에 충분히 바뀔 수 있다고 말한다. 어떤 인간이 더 우월한가를 놓고 다투기보다는 함께 인간의 민낯을 마주하고, 과거보다 덜 끔찍한 미래를 맞이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이 책을 통해 우리가 서로를 혐오하고 죽이는 이유를 더 잘 이해하기를 희망한다. 이는 인간의 유감스럽고도 강렬한 본성이 초래하는 파괴적인 결과에 맞서는 최소한의 노력이자 연대로 나아가는 시초가 될 것이다.

저자소개

영국의 킹스칼리지런던 대학교에서 프로이트 정신 심리 연구로 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철학, 법학, 역사, 심리학, 인류학을 넘나들며 활동하는 학제적 연구자로 비인간화, 인종, 거짓 선동과 관련된 주제를 관심 있게 연구한다. 저서와 학술 논문은 국제적으로도 널리 알려졌으며 2012년 G20 정상회의에서 ‘비인간화’와 ‘집단 폭력’을 주제로 연설했다.

뉴잉글랜드대학교 철학 교수로, 일상에서 철학을 실천하는 일이 현재뿐만 아니라 앞으로 닥칠 인간성을 위협하는 여러 문제를 해결할 중요한 열쇠라고 굳게 믿으며, 보다 나은 세상을 위해 힘쓰는 일이 철학자의 임무라고 촉구한다.

저서로 《괴물 만들기: 비인간화의 기괴한 힘Making Monsters: The Uncanny Power of Dehumanization》, 《인간성에 관하여On Humanity, Dehumanization and How to Resist It》 《가장 위험한 동물The most dangerous animal》, 국내에 번역된 저서로는 《거짓말쟁이는 행복하다》, 《생물학이 철학을 어떻게 말하는가》 등이 있다.

목차

추천의 글 인류의 잔인한 본성은 과거의 유물이 아니다
서문 어딘가 열등한 종족

1장 인간만 못한 존재 - 인종 청소 프로젝트의 비밀
대중매체에 나타난 비인간화

2장 비인간화 이론의 단계 - 존재의 대사슬에 자리한 두 인간
고전 고대: 아리스토텔레스, 아우구스티누스, 보에티우스 | 존재의 대사슬 | 중세 시대: 이슬람, 피코, 파라켈수스 | 계몽주의 시대: 데이비드 흄과 임마누엘 칸트 | 인류학의 부상: 윌리엄 그레이엄 섬너 | 세계대전: 존 맥커디 | 정신분석학: 에릭 에릭슨 | 인간 본성의 생물학적 기원: 로렌츠, 아이블아이베스펠트, 구달

3장 칼리반의 후손들 - 외부자는 더럽고 폭력적이며 천하다
멋진 신세계에서 벌어진 죽음 | 버지니아와 매사추세츠, 그리고 그 너머 | 인간의 정의 | 모조 인간

4장 적개심의 수사학 - 사회적 죽음이라는 족쇄
존재의 대사슬에 얽매여 | 흑과 백의 비인간화 | 도덕적 이탈

5장 집단 학살에서 얻은 교훈 - 가해자의 만족감은 어디에서 오는가
괴물이나 미치광이가 아니다 | 우치의 괴벨스 | 집단 학살 | 하위인간 | 준인간 종 | 외양과 실체 | 피의 신화: 불변성과 유전

6장 인종 - 흑인은 영원히 백인이 될 수 없다
인종의 수수께끼 | 무엇이 제니를 흑인으로 만들었나 | 이념을 넘어서 | 플라톤의 관절 | 본질적 차이 | 인종에서 종으로 | 유사종의 기원

7장 잔인한 동물 - 개미와 침팬지도 전쟁을 일으킨다는 착각
인간만이 전쟁을 벌이는가 | 잔인성

8장 양면성과 죄 - 살인에 대한 저항감을 뛰어넘는 동기
도덕적 상해 | 정보 폭발 | 포식자, 동물, 아니면 먹이

9장 비인간화 이론을 위한 논의 - 우리의 본성은 무엇인가

부록 I 심리학적 본질주의
부록 II 전쟁에서의 비인간화에 대한 폴 로스코의 이론

감수의 글 우리는 비인간화를 거듭할 것인가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