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여보, 나 제주에서 한 달만 살다 올게


여보, 나 제주에서 한 달만 살다 올게

편성준, 윤혜자 | 행성B

출간일
2021-12-20
파일형태
ePub
용량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누구나 인생의 쉼표가 필요하다 공처가 남편의 제주 한 달 고독 살이 ‘혼자’ ‘낯선 곳에서’ ‘한 달 살기’란 말은 현대인에게 특별한 울림을 준다. 일상에서 벗어난 휴식, 자신에게 주는 선물, 인생에서 잠시 숨을 고르는 쉼표 구간으로 다가온다. 《여보, 나 제주에서 한 달만 살다 올게》는 편성준·윤혜자 부부의 특별한 한 달 살기 기록이다. 20년 넘게 카피라이터로 일한 편성준 작가는 회사를 그만둔 후, 아내 윤혜자에게서 한 달간의 글쓰기 여행을 제안받는다. 그는 제주도 중산간의 별장에서 혼자 지내며 글 쓰고, 산책하고, 빈둥거리며 자유와 심심함을 만끽한다. 그리고 자신과 마주하는 ‘고독’과 점점 가까워진다. 윤혜자 작가 또한 혼자 서울에서 지내며 고독을 연습한다. 이 책에는 그 흔한 제주도 맛집, 카페, 핫플 정보는 없다. 대신 오롯이 나 자신과 마주하는 ‘고독’의 노하우를 전한다. 해시태그: 제주도, 여행, 고독, 독서, 혼자살기, 제주한달

저자소개

편성준 MBC애드컴, TBWA/Korea 등의 광고회사에서 20년 넘게 카피라이터로 근무했다. 숨 가쁘게 달리던 어느 날, 이 정도면 할 만큼 했다는 생각이 들어 회사를 그만두었다. 아내의 제안으로 얼떨결에 제주도에서 한 달 살기를 시작했다. 제주도 중산간의 한 별장에서 혼자 지내는 동안 숨 고르며 고독과 만나는 시간을 가졌다. 부부의 백수 생활을 담은 에세이 《부부가 둘다 놀고 있습니다》를 출간했으며 현재 서울시민학교 등에서 ‘유머와 위트 있는 글쓰기’를 가르친다. ‘소행성 책쓰기 워크숍’을 운영 중이다. 윤혜자 신문사, 여행잡지사, IT 회사 등에서 일했고, 국내 유수의 출판사에서 출판기획자로 일하며 많은 도서를 기획, 출간했다. 마흔두 살에 편성준을 만나 마흔네 살에 재혼했다. 남편과 함께 ‘소행성 책쓰기 워크숍’을 운영 중이다. 육류와 가금류를 먹지 않는 채식 지향자이며 ‘성북동 소행성’이라 이름 붙인 작은 한옥에서 행복하게 글 쓰고, 매일 요리하고, 가끔 술도 마시며 산다.

목차

INTRO 나사를 푸는 시간 프롤로그 로또 1등도 안 부러운데, 이건 좀 부럽네요 1일차. 여행 싫어하는 남자가 혼자 여행을 떠나면 아내의 일기 공처가 남편 없이 한 달 살아보자 나도 파전을 먹고 싶었는데 아내의 일기 겨우 이틀째, 버스에서 눈물을 훔치다 3일차. 할아버지와 시외버스 아내의 일기 남편 자리에 순자가 누웠다 A4 용지와 한우 등심 아내의 일기 남편이 없어 좋은 점을 찾아보았다 5일차. 외롭고 싶어서가 아니라 고독해지려고 온 것이다 커피 광고 카피를 닮은 고독 아내의 일기 조금 거리를 두고 느긋하게, 부부는 그래도 좋다 행복하려면 항복하라 아내의 일기 아이 맡기고 외출한 엄마처럼 아내의 일기 자주 씻는 남편, 덜 씻는 아내 8일차. 평균 이하로 태어나도 평균의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이중 외박 아내의 일기 걱정도 Out of sight, out of mind 한라산 마시며 소설 읽는 저녁 아내의 일기 아이템도 못 쓰는 여자 10일차. 유리를 깨지 않아 다행이에요 압구정동에서 〈대부 2〉를 혼자 보던 정성일 아내의 일기 기온이 영하로 내려간 수능일 아내의 일기 반가워 마시는 술 아내의 일기 여러모로 좋다 아내의 일기 비 내리는 일요일의 이별주 14일차. 세븐일레븐 성북점과 성북문화점 아내의 일기 다시 제주로 떠난 남편 아내는 서울에서 낮술, 남편은 제주에서 밤술 아내의 일기 심란함에는 꽃이 최고 순자 목욕 사건 아내의 일기 잠 못 드는 밤, 순자는 외출을 하고 18일차. 눈물이 많아졌다 아내의 일기 우울함의 원인에 대한 고찰 숲속의 영상 편지 아내의 일기 내게도 좋은 시간 20일차. 구하라의 명복을 빌며 우리는 모두 배우다 아내의 일기 좋아하는 11월 평일 대낮 바닷가에서 셀카 찍는 중년남의 진심 아내의 일기 시끄럽고 추운 하루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 24시간 아내의 일기 이 시간의 대가 나의 가장 나종 지니인 것 아내의 일기 아무 때든 전화할 수 있는 사이 24일차. 제주도에서 칼럼 연재를 시작하다 아내의 일기 중이염이라니! 아무튼 내일은 내일의 해가 뜬다 아내의 일기 오래된, 그러나 따듯한 성북동의 어느 병원 아무도 만나지 않았지만 많은 이야기를 나눈 날 아내의 일기 김장 독립 27일차. 커피와 소설책만 있던 일요일 아내의 일기 남편이 비행기 표를 예매했다 발사되지 않은 총 거울 선생이 태어난 날, 아내는 불을 뿜고 아내의 일기 화날 땐 수다가 답 30일차. 아내 없이 혼자 보낸 두 번째 허니문 아내의 일기 하룻밤 아닌 한 밤 아내의 일기 서른한 번째 날 에필로그 남자에겐 자발적 고독이 필요하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