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코로나 블루, 바이


코로나 블루, 바이

한상남, 김종희, 심재희 | e퍼플

출간일
2022-04-22
파일형태
ePub
용량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코로나 때문에 경직된 시간에서 탈피하고 싶었다. 우연히 갖게 된 모임이 계기가 되어 우리는 작은 시간을 함께하며 행복해 했다. 그래, 이 감사를 글로 써보면 더 좋겠지? 아직 미약하지만 시작했다. 글 쓰는 일에 용기를 주고 함께 길동무가 되어주었던 두 분 선생님께 감사드린다. 어떤 말을 해도 이해하며 같은 곳을 바라보며 편히 이야기 할 수 있는 친구가 곁에 있다는 것은 참 감사한 일이다. 이 책에 실린 글들은 셋이서 사랑한 이야기다.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도 가장 풍성하게 누릴 수 있도록 인도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린다. 김종희 사랑하는 사람과 뜻하지 않은 이별을 한 후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오래 전부터 알고 지낸 문학모임 선생님들과의 인연으로 세 여인이 뭉쳤다. 코로나로 막힌 담을 넘으며 어떤 시간을 보낼까? 궁리하다가 소소한 삶을 글로 남기기로 했다. 이 글이 작은 책으로 나오기까지 격려해 주신 선생님들과 사랑하는 이웃들에게 감사드린다. 오늘도 70대를 행복하게 살 수 있도록 이끌어 주시는 그분께 감사드린다. 심재희 문학은 사람에 관한 학문이고 삶에 대한 이야기이며 예술의 가장 근본이다. 평범한 삶을 의미 있게 하는 방법으로 문학만큼 커다란 영향을 주는 것은 없다. 생각을 옮기다가 자신을 보게 되고 영혼과 마주한다. 순수한 마음으로 건너다 볼 수 있게도 한다. 생각하며 사는 삶은 찬란하다. 코로나로 인하여 우울하게 거리 두며 살았지만 그런 감정들은 안녕! 선생님들과 함께 한 사계절은 어느 때보다 빛났다. 갈 곳을 정하시고 멋진 식탁 차려주시며 재능기부 하신다며 먼 길 운전도 마다 않으셨던 선생님들께 고마운 마음 전한다.

저자소개

김종희, 심재희,한상남 :기독교 감리교회 교인으로 문학에 관심을 갖고 글쓰기를 하고 있습니다. 3인 공저로 된 책을 기획하고 편집, 제본하여 이웃들과 나누고 있습니다.

목차

차례 5. 길, 잘못 들어서다 7. 포천 아트밸리 9. 용인 한택 식물원 12. 에스파냐 빌리지 세비야 이발사 스페인, 포르투갈, 모로코 여행기 맨 오브 라만차 24. 용문 나들이 27. 대부도 스케치 29. 서울시농업기술센터 31. 꿈틀 어린이 학교 텃밭 33. 국립고궁박물관 모란 박물관 37. 백사실 계곡 나는 괜찮다 41. 드림파크 42. 50주년 MBC가곡의 밤 거리두기에 머문 소리 소리를 색칠하다 44. 평창 문학기행 이런 일이 50. 기적 가을 산 가을이 주렁주렁 53. 가을날 기도 54. 11월 마지막 날 56. 촌장 61. 신년하례식 65. 아침에 드리는 기도 69. 겨울비 고드름 71. 한탄강 나들이 73. 눈이 내리면 겨울은 75. 눈 덮인 용문산 77. 2월 어느 봄날에 80. 편집후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