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그림자 떼어 걷기


그림자 떼어 걷기

김도연 | 삶과지식

출간일
2022-05-03
파일형태
ePub
용량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어떻게 그림자를 떼어 내고 걸을까? 왜 그림자를 떼어 내고 걸어야 할까? 멀쩡한 그림자를 왜 떼라는 것인지, 땅에 있는 그림자를 어떻게 떼라는 것인지 제목부터 범상치 않다. 작가의 “그림자”는 단순히 물체의 뒷면에 드리워진 검은 그늘이 아니다. 어두운 자신의 분신, 무기력한 자신, 절망 속에 몸부림하는 자신, 두려움에 떠는 자신, 버림받은 자신, 수치스러워 숨는 자신, 상실에 울고 있는 자신이다. 누구나 한번쯤 이러 분신을 껴안고 밤새 울었던 적이 있을 것이다. 누군가는 지금 울고 있을 것이다. 작가는 그럼에도 자신과 같은 길을 가야 하는 숙명을 지닌 어두운 분신을 끌어안고 가라고 말한다. “무(無)에 무(無)를 더하면 무엇이 될까? 부조리한 세상에 부조리한 삶을 더하면, 무엇이 될까?” 작가는 “그럼에도 행위에 의미를 부여해 부조리를 맞닥뜨려 무(無)로 환원될 삶을 살아나감.”이라고 답한다. 이 책에서 작가는 좀처럼 꺼내기 힘든 삶의 주제를 꺼내 들었다. 쉽지 않은 선택이었을 것이다. 무겁게 힘겨웠을 것이다. 그렇지만 작가는 세상살이가 아프고 힘들어도, 그럼에도 인간으로 사는 자체가 아름답고 가치 있는 일이란는 것을 일깨워 준다. 충만한 공감의 힘으로 독자를 보듬는, 힘 있는 책이다. 본문중: 나의 선택은 의미가 아니며 나의 의미는 선택에 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어렴풋이 깨닫게 되었기 때문입니다. (중략) 어떤 문을 선택하던 그것이 ‘내가아니라 내가 지나가는 길’이 되리라는 것을 아는 것은 아마도 이 생각의 함정을 벗어나는 자그마한 열쇠가 되리라 믿어봅니다. 〈선택의 지옥〉 중 눈이 멀어 길을 잃어 멀리 와버렸다고 해도 삶이 아닌 건 아니야. 〈장님의 초상〉 중 요즈음 조용히 나의 꿈이 이뤄졌다면 그것이 무슨 색깔이었을까 생각해봅니다. 아마도 그것은 커다란 하늘색이지 싶어요. 무엇이든 둥실 날려보낼 수 있는, 나의 꿈도 그곳 어딘가에 있겠죠. 〈끝을 바라보며〉 중 시간에 팔려 가난해진 영혼을 눈물의 폭포로 깨우는 너는, 나의 이상(理想). 〈가슴에 벅차 흐르는 것에게 물었다〉 중

저자소개

김도연은 1972년 서울 출생으로 뉴욕문학에 단편소설 〈마음의 초상〉으로 등단하였다. 참신한 소재와 삶의 본질을 꿰뚫는 시선으로 단편소설 〈코끼리의 귓속말〉〈타인의 그늘〉〈얼굴〉 등을 발표하였고, 지난 십삼 년간 쓴 시를 모아 〈그림자 떼어 걷기〉를 출간하였다. 이화여자대학교 학사, 석사, 코넬대학교 박사를 졸업하고, 가톨릭대학교 의류학과 교수로 8년간 재직하였다. 문학에 뜻을 두고 직장과 연구를 그만두고 2010년부터 미국에서 본격적인 집필을 시작하였다. 현재 미국 뉴욕 주, 이타카에서 ‘문장을 통한 삶의 의미를 찾기’라는 목적을 가진 WordswithMeaning이라는 출판/디자인 회사를 운영하며 집필 활동에 매진하고 있다. E-mail: wordswithmeaningus@gmail.com

목차

제1장 장님의 초상_ 가슴에 벅차 흐르는 것에게 물었다 ? 13 새해 ? 16 선택의 지옥 ? 18 그림자_1 ?21 장님의 초상 ?22 생_33 ?24 기투 ? 27 흑조 ? 28 제2장 비상_ 비상_1 ?32 이상 _1 ? 33 이상_2 ? 34 비상_2 ? 35 추구하다 ?36 비상_3 ? 38 생_32 ? 40 생_7 ? 41 실존 ?42 계절의 옷장 ?44 제3장 길을 잃다_ 상실 ?49 혼자서 ? 50 미망 ? 52 경계인 ? 55 목적지 ?57 동요 ? 58 길을 잃다 ? 60 동의 ? 62 보지 않는 벽 ? 64 생_16 ?65 그림자_2 ? 66 생_13 ? 67 현대와 현재 ? 68 야경 ? 69 마녀의 본색 ? 70 원주 ?71 생_1 ? 72 도시 ? 74 이별 ?75 제4장 난 고래가 궁금하다_ 고래의 비상 ?79 위로_1 ? 83 환희 ? 84 타인 ? 85 자화상 ?86 마주 선 나무 ?90 난 고래가 궁금하다 ?92 고개 숙인 사람들과 말하기 위해선 ? 97 하루 한 날 ?98 위로_2 ? 100 나이가 든다는 건 ? 101 제5장 생각의 폭탄_ 불침번 ?105 삶의 기쁨 ?106 문장 ?108 생각의 폭탄 ?109 유혹 ?110 상업주의 ?111 더운 여름 ?112 신비 ?114 공원 ?115 제비집 ?116 당연한 것들 ?118 토끼에게 ?120 나는 내 고향에서 스스로 추방당한 자 ?122 시인의 방 ?124 낡은 사슴 ?125 옛 친구 ?126 상상 ?128 제6장 고양이의 눈물_ 절망 ?131 고양이의 눈물 ?132 구석 ?134 뿌리 ?136 슬픔 ?137 짐 ?138 구부러진 팔 ?140 눈물 ?142 부러진 가지에는 새순이 돋지 않는다 ?143 자살 ?144 벙어리의 언어 ?145 제7장 끝을 바라보며_ 끝을 바라보며 ?149 회한 _1 ?152 회한 _2 ?154 세월_1 ?155 회한_3 ?156 생사 ?158 석양을 좋아하는 이유 ?160 눈 오는 밤 ?161 죽음 ?164 희망 ?166 제8장 다시 태어난다면_ 화살 ?169 세월_2 ?170 비상_5 ?172 생_31 ?174 길 ?176 일생 ?178 질주 ?181 다시 태어난다면 ?182 외출 ?184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