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도서관 홈페이지
    로그인 후 이용
    가능합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이 분류의 전체 목록

  • 61
  • 첫 사랑을 이루셨습니까
  • [장르문학] 첫 사랑을 이루셨습니까
    슈자니 링 | 북아띠 | 20191201
    렉시는 유치원 졸업한 후의 여름 이전에는 카메론에 대한 기억이 없다. 그녀는 항상 여름을 보내러 애틀랜타에서 아이다 왕고모가 있는 이곳 블라섬에 왔었다. 아이다 왕고모의 조카였던 렉시의 아버지는 항상 변호사 일로 바...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2
  • 한나의 노래
  • [장르문학] 한나의 노래
    마라 브란덴 | 북아띠 | 20191201
    “여기 있어요” 마이클은 한 손을 내밀며 다른 손으로는 그녀의 얼굴에 튄 물을 닦기 시작했다. 손가락으로 그녀의 턱을 어루만지며 그가 물었다. “괜찮아요?” 편안한 미소가 그의 얼굴에 퍼졌다. 두 사람의 눈길이 만나...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3
  • 연애와 결혼사이
  • [장르문학] 연애와 결혼사이
    마리안이 피츠찰리스 | 북아띠 | 20191201
    그의 마지막 말은 그녀가 더욱 대담해지자 그는 그 말을 삼켜 버렸다. 그녀는 그의 바지를 풀었다. 이에 크리스도 그녀의 바지를 벗겼다. 그는 흥분된 모습으로 그녀의 블라우스도 벗겼다. 그녀는 실크 팬티와 블라우스만 ...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4
  • 파리의 마법
  • [장르문학] 파리의 마법
    카롤 듀 | 북아띠 | 20191201
    폴의 시선이 그녀의 시선을 꼼짝 못하게 잡고 있었다. 그리고 그들 사이의 거리는 가까웠고, 공기는 뜨겁게 불꽃을 튀기는 것 같았다. 린은 목구멍이 조여드는 듯 했다. 그리고 척추를 따라 전율이 흘렀다. 폴의 말은 테...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5
  • 항복
  • [장르문학] 항복
    리사 다이 | 북아띠 | 20191201
    그가 홀리에게 고개를 끄덕여 보이며 씨익 웃었다. 그녀는 얼굴을 찌푸렸다. 브래드가 그녀의 새 룸메이트를 질투하게 하기 위한 것치고는 지나쳤다. 오히려 그대신 브래드와 샘은 그녀가 상상할 수 없는 어떤 이유로 인해 ...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6
  • 블루스를 칠까요
  • [장르문학] 블루스를 칠까요
    카롤 듀 | 북아띠 | 20191201
    시몬은 자신의 빈약한 사고력에 화가 나 그를 노려보았다. 놀란이 게이라고 해서 블루도 그럴 것이라고 짐작했던 것은 터무니없는 일이었다. 이 남잔 분명한 헤테로섹슈얼(*호모섹슈얼의 반대)이었다. 그것도 힘이 넘쳐나는....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7
  • 달콤한 키스
  • [장르문학] 달콤한 키스
    애미 프롬니 | 북아띠 | 20191201
    “전혀 웃기지 않소. 다시 해봐요. 엉덩이를 흔들어봐요.” 전혀 이렇게 하는 게 아니라는 것을 알면서 몸을 꿈틀대다가는, 그녀는 답답해서 한숨을 쉬었다. “못하겠어요.” 그에게 자신은 구제불능이라고, 롤러스케이트를 ...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8
  • 신부에게 주는 선물
  • [장르문학] 신부에게 주는 선물
    수잔 샌드린 | 북아띠 | 20191201
    솔직히 안심하는 마음이 한편으로 들었다. 대니얼의 유혹에서 벗어난 느낌이랄까. 어차피 댈라스로 돌아갈 사람이었으니까. 결정을 어떻게 내리던지 그건 상관없는 일이었다. 대니얼은 여기 속한 사람이 아니었다. 완전히 포기...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69
  • 천사는 싫어
  • [장르문학] 천사는 싫어
    조 브라덴 | 북아띠 | 20191201
    그는 딱 그녀 타입이었다. 그리고 그녀는 그런 이상형을 갖고 있는 것에, 또 그런 타입에 자신이 매혹되는게 싫었다. 짙은 회색의 곱슬머리. 단단해 뵈는 볼 양쪽에 패인 보조개는 꼭 꼬집어보고 싶게 만들었더랬다. 그의...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
  • 70
  • 사랑할 땐 후회없이
  • [장르문학] 사랑할 땐 후회없이
    캐비 크리스텐베리 | 북아띠 | 20191120
    캐트린은 천천히 몸을 펴면서, 반가운 나머지 자신의 뺨에 붉은 기운이 번지고 있음을 느꼈다. 블레이즈는 그녀의 곁으로 바싹 다가왔다. 그리고는 손가락을 내밀어 그녀의 턱 아래를 만질 듯이 잠깐 망설이더니, 다시 손...
    대출: 0, 예약:0, 보유 수량:1, 누적 대출: 0, 누적 예약:0